default_setNet1_2

명랑만화의 대가 만화가 신문수 별세

기사승인 2021.12.02  10:32:02

공유
default_news_ad1

- - <로봇찌빠>와 <도깨비감투> 등 한국 명랑만화의 대가 11월 30일 별세, 향년 82세

<로봇찌빠>와 <도깨비감투> 등의 작품 활동을 한 만화가 신문수 작가가 향년 82세의 나이로 지난 11월 30일 별세했다.

1939년 충청남도 천안에서 태어난 고인은 1964년도 연재를 시작한 명랑만화 <카이젤상사>로 독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었다. 1974년 『어깨동무』의 별책부록으로 <도깨비감투>를 연재했으며, 1976년에는 같은 잡지에 〈원시소년 똘비〉를, 1979년에는 『소년중앙』에〈로봇찌빠〉를 연재하면서 1970~1980년대 명랑만화의 전성기를 이끌었다.

한편 그의 대표작 〈로봇 찌빠〉는 2009년 웹툰으로 리메이크되어 네이버에 연재됐으며, 2011년 TV 애니메이션 시리즈로도 만들어져 원소스멀티유즈(OSMU)의 사례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만화가 낚시모임인 ‘심수회’의 멤버이기도 하며 2002년부터 2005년까지 한국만화가협회 회장을 역임했다. 2014년 만화문화발전에 대한 공을 인정받아 보관문화훈장을 받았다.

2016년에는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우수만화 복간사업인 한국만화걸작선 사업을 통해 <도깨비감투> 복간되었으며, 2019년에는 한국 만화사 구술채록연구 사업 21호 신문수 작가편을 채록했다. 또한 지난 11월 3일 ‘제21회 만화의날’ 기념식에서 한국만화의 위상을 높이고 만화문화 향유의 토대를 일군 노고를 인정받아 공로상을 수상했다.

  이미지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저작권자 © 생생부천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