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2024 문화도시 부천 시민회의’개최

기사승인 2024.06.07  18:23:54

공유
default_news_ad1

- 부천문화재단, 6월15일(토) 복사골문화센터 갤러리에서 개최

- 시민의 시선과 의견으로 ‘문화권리’ 이야기하는 공론장 열어 

 

부천문화재단(대표이사 한병환, 이하 재단)은 문화도시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6월 15일 오후 1시에 복사골문화센터 갤러리에서 <2024 문화도시 부천 시민회의>를 연다.

2017년 정책 포럼을 시작으로 올해로 8년째를 맞는 이 행사는 시민이 누리는 문화적 삶에 관한 결정은 시민이 해야 한다는 것을 기조로 문화 향유권, 참여권, 활동권 등 다양한 문화 권리를 알아보고 논의하는 자리다.

올해 시민회의는 시민이 여행자가 되어 여러 가지 대화모임을 투어하는 방식으로 운영하여 재미를 더했다. 시민이 각 대화모임을 둘러보고 관심이 있는 대화모임에 합류하여 생활 이슈를 발굴하고 교류하는 세미나 방식으로 운영된다. 지난 4월 <시민교류테이블>에 선정된 32개 팀의 대화모임을 통해 ▲미래세대, ▲사회적 배려, ▲문화예술로 먹고사니즘 등 일상에서 마주할 수 있는 문화권리에 관해 이야기한다.

이외에도 <문화 캠페인을 통한 핵심 메시지 개발>을 주제로 오픈 특강이 운영되며, 질문과 대답으로 문화를 교환하는 <뜬구름 교환소>, N행시를 통해 시민 작가가 되어보는 <누구나 시민작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된다.

또한 인근 상동 구지공원에서 <도시사파리_ 숲속 만화로 예술시장>이 열려 다양한 경험을 선사한다.

재단은 시민이 일상 속 문화 권리에 대해 의견을 제안하고 지역 활동을 함께할 동료를 찾는 시민 교류 과정을 통해 문화 민주주의를 실현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자세한 내용은 재단 누리집(www.bcf.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이번 행사는 부천 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사전 신청은 문화도시 부천 온라인 플랫폼인 도시 플랫폼 B(https://bccp.bcf.or.kr/)에서 가능하며 당일 현장 신청으로도 참여할 수 있다. 

 
  ▲ (사진1) 작년에 열린 시민 회의에 참여한 많은 시민이 문화 권리와 관련된 다양한 안건을 논의하고 있다.  
▲ (사진1) 작년에 열린 시민 회의에 참여한 많은 시민이 문화 권리와 관련된 다양한 안건을 논의하고 있다.

부천문화재단 mybcf@naver.com

<저작권자 © 생생부천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