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천시, 질병·부상으로 일상생활 어려운 청·중장년 돕는다

기사승인 2024.07.10  09:57:44

공유
default_news_ad1

- 일상돌봄서비스 이용자 모집…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 방문 신청

부천시가 2024년 일상돌봄서비스 이용 시민을 모집한다.

일상돌봄 서비스는 질병, 부상 등으로 돌봄이 필요한 청·중장년에게 △재가돌봄·가사서비스 △식사·영양관리서비스 △병원동행서비스 등을 제공해 일상생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일상돌봄서비스 모집 대상은 ▲질병·고립·부상 등으로 일상생활에 돌봄이 필요한 19세부터 64세까지의 청·중장년 ▲질병·정신질환이 있는 가족을 돌보거나 그로 인해 생계를 돌보고 있는 13세부터 39세까지의 청년이다.

서비스는 6개월 이용 후 재판정을 거쳐 최대 5회까지 연장할 수 있으며, 본인부담금은 소득 수준에 따라 전부 또는 일부 면제된다.

이용을 희망하는 시민은 신분증, 돌봄필요성 증빙서류(진단서·소견서 등), 돌봄자 부재 증빙서류(1인 가구-주민등록등본 등)를 지참해 주민등록상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 신청(상시 접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사회서비스 사각지대에 놓인 청년 및 중장년층에게 새로운 서비스를 지원해 서비스 공백을 해소하고 삶의 질을 향상하고자 추진하는 것”이라며 “서비스 희망자의 많은 신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천시 홈페이지(www.bucheon.go.kr) 새소식 게시판을 참고하거나, 부천시 콜센터(032-320-3000) 또는 통합돌봄과 지역복지팀(032-625-9022)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미지  
 

부천시청 leh134652@korea.kr

<저작권자 © 생생부천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